RSS
 


The Life Cycle Model, Replacement Rates, and Retirement Income Adequacy

2017.02.01 00:30

The Life Cycle Model, Replacement Rates, and Retirement Income Adequacy

Andrew G. Biggs September 14, 2016 | AEI Economics Working Paper Series


Abstract

The key insight of the life cycle model in economics is that a household’s consumption at any given time is determined not so much by its current income as by the total income available to the household over its lifetime. 

A replacement rate can be a useful tool in approximating the life cycle model’s predictions for how households wish to prepare for retirement. The Social Security Administration’s Office of the Chief Actuary (SSA OACT) publishes two different calculations of retirement income replacement rates, each of which find that Social Security benefits replace about 40 percent of a typical retiree’s pre-retirement earnings. Some interpret these figures as indicating that Social Security benefits are insufficiently generous and that U.S. households’ total retirement saving is inadequate.

But SSA OACT’s two methods for calculating replacement rates each violate the life cycle model in a meaningful way. SSA OACT’s career-average earnings replacement rates, in which lifetime earnings are first indexed upward by the rate of economy wide wage growth, exaggerates by roughly one-fifth the real value of earnings available to a household for consumption over its lifetime. 

This overstatement lowers household’s measured ability to replace their pre-retirement earnings. SSA OACT’s final-earnings replacement rates effectively compare Social Security retirement benefits pre-retirement earnings only in the years in which the individual worked, ignoring the life cycle model’s prediction that household consumption is a function of long-term average earnings including years in which a household member was not employed. A variation of that method, calculated by the Congressional Budget Office based upon recommendations from the Social Security Advisory Board’s 2015 Technical Panel on Assumptions and Methods, take the SSA OACT approach further by comparing Social Security benefits to an average of above-average earnings years in the period immediately preceding retirement. A replacement rate calculation more consistent with the life cycle model would compare retirement income to an average of real earnings calculated over a significant number of years. Such an approach would find substantially higher replacement rates for the typical retiree. It is important both for Social Security policy and the analysis of overall retirement saving adequacy that replacement rate calculations build on the insights of the life cycle model that guides most economic analysis of retirement saving.


Conclusion

The life cycle model is by far the dominant theory by which economists analyze retirement saving behavior. The life cycle model predicts that individuals will maximize the welfare they derive from lifetime consumption by consuming roughly equal amounts in each period, rather than following a pattern of feast-and-famine. This implies that a household’s standard of living in any given year will be a function of its average income over time, not the income it receives solely in that year. Conventional retirement planning, which often thinks in terms of retiree’s ability to replace their pre-retirement level of earnings, captures that intuition.

Replacement rates also are used in policy analysis as a shorthand measure of a household’s ability to maintain its standard of living as it shifts from work into retirement. While replacement rates are necessarily a simplification of the life cycle approach, they should be designed to capture the broad implications of the life cycle concept while not giving up the simplicity that makes replacement rates a desirable retirement planning tool.

The Social Security Administration’s Office of the Chief Actuary publishes two replacement rate measures, which have great influence in framing discussions of Social Security and retirement policy. From these figures, which state that a typical workers receives a Social Security benefit equal to about 40 percent of his pre-retirement earnings, many have come to conclude that Social Security benefits are inadequate. Others, applying similar methodologies to total retirement incomes, concludes that Americans not saving sufficiently to produce adequately retirement incomes.

But these two methods each violate key assumptions of the life cycle model in ways that generate meaningful differences in the results they produce. SSA OACT’s measure of careeraverage replacement rates, which compares Social Security benefits to the wage-indexed average of the highest 35 years of career earnings, overstates the real lifetime earnings available to households by about one-fifth and premises that households target rising consumption that “Keeps Up With the Joneses” rather than seeking to smooth consumption evenly over time.

Likewise, SSA OACT’s final-earnings replacement rate calculation assumes that households wish to replace some percentage of earnings only in the years they work, rather than the life cycle model’s assumption that household consumption is based upon average earnings over time, including years in which a household member was not employed.

If a replacement rate measure is to be broadly consistent with the life cycle model, it seems that it should compare retirement incomes to an average of real annual pre-retirement earnings measured over some extended period of time. Households are not assumed to wish to “Keep up with the Joneses,” nor are they assumed to target retirement incomes that match their peak pre-retirement earnings rather than their pre-retirement average. For instance, Biggs (2016) calculates replacement rates relative to the inflation adjusted average of all earnings from age 21 through retirement. The Congressional Budget Office (2014), Biggs and Springstead (2008) and Butrica, Smith and Iams (2012) calculate replacement rates relative to the highest 35 years of inflation adjusted pre-retirement earnings, although they use different price indices for adjusting pre-retirement earnings. MacDonald et al. (2014) compare Canadian retirement incomes to the average of the final 30 years of earnings preceding retirement, where the highest and lowest five years of earnings are excluded from the calculation. 

All of these approaches are more consistent with the broad intuitions of the life cycle approach and all would produce measured Social Security replacement rates substantially higher than the 40 percent figures calculated by SSA OACT and absorbed into the analytic culture of U.S. retirement policy. These more life cyclefriendly replacement rate methodologies also would tend to show that Americans’ overall retirement saving is more adequate than is commonly supposed. Given the importance of retirement programs both to the federal budget and to households’ own finances, it is important to improve measurements of Social Security benefit adequacy.


생애주기 모형, (소득) 대체율 그리고 퇴직소득 충당


개요

경제에서의 라이프 사이클 모델의 핵심 통찰력은 주어진 시간에 가정의 소비가 평생 동안 가구가 사용할 수있는 총 소득에 따라 현재 소득으로 그다지 크게 결정되지 않았습니다.

대체율은 가구가 퇴직 준비 방법에 대한 라이프 사이클 모델의 예측을 근사시키는 유용한 도구가 될 수 있습니다. 사회 보장국의 수석 보험 계리관 (SSA OACT)은 퇴직 소득 대체율에 대한 두 가지 다른 계산을 발표하는데, 각각은 사회 보장 급여가 전형적인 퇴직자의 퇴직전 소득의 약 40%를 대체한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일부는 이 수치를 사회 보장 급여가 충분하지 않고 미국 가정의 총 퇴직 저축이 적절하지 않다는 것을 나타내는 것으로 해석합니다.

그러나 SSA OACT의 대체율 산정 방법은 라이프 사이클 모델을 의미있는 방식으로 위반합니다. SSA OACT의 평균 소득 대체율은 평생 소득이 경제 전반의 임금 상승률에 의해 처음으로 상향 조정되는 경우, 평생 동안 소비할 수있는 소득의 실질 가치의 약 1/5을 초과합니다.

이러한 과장은 가구원이 이전 퇴직 소득을 대체할 수있는 능력을 떨어 뜨립니다. SSA OACT의 최종 소득 대체율은 개인이 근무한 해에만 사회 보장 제도 퇴직 급여 전 퇴직 소득을 효과적으로 비교하며, 가계 소비는 가계 소비의 가구 구성원은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의회 예산 국이 사회 보장 자문위원회 (Social Security Advisory Board)의 2015년 가정 및 방법에 관한 기술 패널의 권고에 기초하여 계산한 그 방법의 변형은 SSA OACT 접근법을 사회 보장 혜택과 평균 이상의 평균 소득 연도를 비교하여 퇴직 직전 기간. 수명주기 모델에보다 적합한 대체율 계산은 퇴직 소득과 상당한 기간 동안 계산된 실제 소득 평균을 비교합니다. 이러한 접근법은 전형적인 퇴직자에 대한 대체율을 상당히 높일 수 있습니다. 사회 보장 정책과 퇴직 저축의 적정성에 대한 분석은 퇴직 저축의 경제적 분석을 가이드하는 라이프 사이클 모델의 통찰력을 바탕으로 대체율 산정이 형성되는 것이 중요합니다.


결론

생애주기 모형은 경제 학자들이 퇴직 저축 행위를 분석하는 지배적인 이론입니다. 생애주기 모형은 개인들이 잔치와 굶주림의 패턴을 따르기보다는 각 기간에 대략 같은 양을 소비함으로써 평생 소비에서 파생되는 복지를 극대화 할 것이라고 예측합니다. 이는 주어진 해의 가정 생활 수준이 그 해에만 전적으로받는 소득이 아니라 시간 경과에 따른 평균 소득의 함수가됨을 의미합니다. 퇴직자가 퇴직 전 소득 수준을 대체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기존의 퇴직 계획은 이러한 직관을 염두에 둔 것입니다. 

대체율은 또한 정책 분석에서 가사가 퇴직으로 옮겨 가면서 생활 수준을 유지할 수있는 능력의 축약 된 척도로 사용됩니다. 대체율은 반드시 생애주기 접근법의 단순화일 뿐이지만, 생애주기 개념의 광범위한 함의를 포착하면서 대체율을 바람직한 은퇴 계획 도구로 만드는 단순성을 포기하지 않도록 설계되어야 합니다.

사회 보장국 (Social Security Administration)의 최고 보험 계리 사무소 (Office of Chief Actuary)는 사회 보장 및 퇴직 정책 논의를 구성하는 데 큰 영향을 미치는 두 가지 대체율 조치를 발표했습니다. 전형적인 근로자가 퇴직 전 소득의 약 40 %에 해당하는 사회 보장 혜택을 받았다는이 수치에서 많은 사람들이 사회 보장 급여가 부적절하다고 결론을 내렸습니다. 총 퇴직 소득에 유사한 방법론을 적용한 다른 사람들은 미국인이 적절한 퇴직 소득을 충분히 저축하지 못했다고 결론을 내렸습니다.

그러나 이 두 가지 방법은 생애주기 모델의 핵심 가정을 위반하여 생성된 결과에 의미있는 차이를 발생시킵니다. SSA OACT의 사회 보장 급여와 근로 소득 최고 35년의 임금 지수 평균을 비교 한 실업률 대체율은 가정에 제공되는 실제 평생 소득을 약 5분의1 정도를 과장하고 있습니다. 가계소비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고르게 소비를 추구하기 보다는 "존스와 함께 지켜라"라는 소비 증가를 목표로 삼고 있습니다. 

마찬가지로 SSA OACT의 최종 수입 대체율 계산은 다음과 같이 가정합니다. 가구는 가계 소비가 가구 구성원이 고용되어 있지 않은 기간을 포함하여 시간 경과에 따른 평균 소득에 근거한다고 라이프 사이클 모델의 가정이 아니라 일한 연도의 소득 중 일부만을 대체하기를 원합니다.

대체율 척도가 전과정 모델과 대체로 일치한다면, 퇴직 소득과 장기간 실제 측정 된 실제 퇴직 연금의 평균을 비교해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가계는 "존스와 함께 지키고 싶다"고 가정하지도 않으며, 은퇴 이전의 최고봉 이전 퇴직 소득과 일치하는 퇴직 소득을 목표로 삼지도 않습니다. 예를 들어, Biggs (2016)는 21 세에서 퇴직까지의 모든 소득의 인플레이션 조정 평균과 관련된 대체율을 계산합니다. Biggs and Springstead (2008)와 Butrica, Smith and Iams (2012)는 인플레이션 조정 이전 퇴직 소득 중 가장 높은 35년에 대한 대체율을 계산하지만, 퇴직 소득. MacDonald et al. (2014 년)은 캐나다 퇴직 소득을 최고 소득과 최저 소득 5년이 계산에서 제외되는 퇴직 전 소득의 최종 30년 평균과 비교합니다.

이러한 접근 방식은 모두 생애 주기 접근 방식의 광범위한 직관과 일치하며 SSA OACT가 계산한 40% 수치보다 훨씬 높게 측정된 사회 보장 대체율을 산출하여 미국 퇴직 정책의 분석 문화에 흡수됩니다. 이러한 더 많은 생활주기 친화적인 대체율 방법론은 미국인의 전반적인 퇴직 저축이 일반적으로 가정 한 것보다 더 적절하다는 것을 보여 주려합니다. 연방 예산과 가계 재정에 대한 은퇴 프로그램의 중요성을 감안할 때 사회 보장 급여 적합성 측정을 개선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Biggs-The-Life-Cycle-Model-and-Retirement-Income-Replacement-Rat


 
0 Comments

이 글이 속한 카테고리는 사업Business 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