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가상화폐 덕분에 '숨통' 트인 파운드리

2018.03.16 22:30
스마트폰 시장 정체로 새 먹거리 발굴이 시급한 반도체 파운드리(위탁생산) 업계가 암호화폐(가상화폐)에서 돌파구를 찾는 모양새다. 통상 상저하고(上低下高) 양상을 띠는 IT 업계 특성상 상반기에는 가동률이 줄어들기 마련이나, 가상화폐 채굴용 칩 수요가 수익성 개선에 효자 노릇을 할 전망이다. 


▲가상화폐 채굴 전용 주문형 반도체(ASIC)로 구성된 기판과 이 기판을 여러 개 꽂아 구성한 가상화폐 채굴기. / 비트메인 제공  

16일 반도체 업계에 따르면, 세계 최대 파운드리 업체인 대만 TSMC는 올 1분기 가상화폐 채굴에 필요한 그래픽 처리 장치(GPU)와 채굴기 전용 주문형 반도체(ASIC) 수요 덕에 16나노(㎚)와 12㎚ 공정 생산 능력을 타이트하게 유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TSMC는 이러한 추세를 반영해 올해 매출 성장 전망치를 지난해 9%보다 높은 10~15%로 상향 조정했다. 대부분 가상화폐는 일정한 규칙으로 생성된 고도의 암호화 문제를 풀면 보상으로 지급되는 형태로 채굴할 수 있다. 

문제를 풀기 위해서는 작은 연산 코어를 수십개에서 수백개까지 탑재한 GPU를 대량으로 동원하는 것이 더 효과적이다. 하지만, 가상화폐 채굴 수요가 늘면서 GPU 가격이 크게 올랐고, 품귀 현상까지 발생하면서 채굴 업자의 관심은 ASIC을 탑재한 채굴 전용기기로 쏠렸다. ASIC을 탑재한 전용기기는 오로지 가상화폐 채굴에 필요한 기능만 수행하기 때문에 GPU 방식보다 가격이나 채굴 효율 면에서 더 경제적이다. 

애플을 최대 고객으로 둔 TSMC는 1분기 애플의 10㎚ A11 칩 주문이 크게 줄면서 타격을 입을 것으로 예상됐다. 하지만, 그 빈자리를 가상화폐 채굴용 ASIC이 채우면서 충격을 최소화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TSMC는 중국 1, 2위 채굴기 업체인 비트메인과 가나안을 가상화폐 채굴용 ASIC 주요 고객사로 확보했다.  

하반기 전망은 더 밝다. TSMC는 6월 7㎚ 공정에 진입할 예정이다. 하반기 7㎚ 제품 양산 체제에 들어가면 애플을 비롯해 퀄컴, 미디어텍, 자일링스, 엔비디아, AMD 등 40여곳의 고객사 주문을 소화해야 한다. 

삼성전자도 러시아 가상화폐 채굴 전문 업체 바이칼을 비롯해 몇몇 중국 가상화폐 채굴 전문 업체로부터 14㎚ 및 10㎚ 공정 기반의 채굴용 ASIC 주문을 수주 계약을 맺었다. 삼성전자 파운드리 사업에서 가상화폐 채굴용 ASIC이 차지하는 매출 비중은 아직 미미한 수준이지만, 기존에는 없던 시장이 새로 생긴데다 가상화폐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하는 추세인 만큼 향후 가파른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삼성전자는 2017년 4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에서 "가상화폐 채굴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해 관련 칩 주문이 크게 증가했다"며 "14㎚와 10㎚ 외에도 8㎚ 등 최신 공정에 대해서도 가상화폐 업계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http://it.chosun.com/news/article.html?no=2848253&sec_no=375

 
0 Comments

이 글이 속한 카테고리는 사업Business/정보Info 입니다.

 

역대 추경 편성 규모

2018.03.16 19:30


 
0 Comments

이 글이 속한 카테고리는 사업Business/정보Info 입니다.

 

시리아 생지옥 '동구타(Eastern Ghouta)' 엑소더스 시작

2018.03.16 12:14

2018:03:16 08:48:05


 
0 Comments

이 글이 속한 카테고리는 사업Business/정보Info 입니다.

 
  •